2018/12/13 10:53
현재 한국에서 진보와 보수니 좌파와 우파니 하는 이야기들은 대체로 헛소리에 불과하다. 왜냐하면 한국 사회는 진보와 보수로도 좌파와 우파로도 나뉘어 있지 않기 때문이다. 한국 사회는 ‘좌우 기득권 연합’(10)과 ‘나머지 인민’(90)으로 나뉘어 있다. 그리고 그 분할은 갈수록 고착화하고 세습화한다. 한국 사회는 내용 면에서 조선시대 신분제와 다를 바 없는 상태로 치닫고 있다. 그 가장 주요한 원인은 90의 인민이 10의 기득권 다툼을 제 일로 받아들여 머슴 노릇을 한다는 데 있다. ‘좌파가 세상을 점령했다’ 혹은 ‘극우정권이 다시 온다’ 같은 말들은 그 자체의 의미를 떠나 머슴들의 근심을 표현한다. 이른바 촛불 혁명은 보수 기득권세력의 패악질에 분노한 인민이 진보기득권 세력을 불러들이는 일로 귀결했다. 이 상황을 빠져나가는 유일한 길은 90의 인민이 좌우 기득권 연합의 머슴 노릇을 거부하고 제 삶의 싸움을 시작하는 것이다. 만일 한국 사회에 진보나 좌파라는 게 실제로 존재할 수 있다면, 오로지 그 싸움에 기여하는 일로서다.

2018/12/13 10:53 2018/12/13 10:53

트랙백 주소 :: 이 글에는 트랙백을 보낼 수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