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2/19 14:16
실망했다는 건 그의 실체와 그에 대한 나의 허상의 차이를 인정한다는 뜻이다. 우리는 사회 문화적 경제적 필요, 그리고 내적 불안과 두려움의 회피를 위해 그에 대한 허상을 만든다. 허상이 더 이상 지속될 수 없는 순간이 올 때 우리는 '그에 대해 실망’한다. 화를 내고 억울해하며 상처받는다. 그러나 그에 대한 실망은 실은 성립하지 않는다. 실망은 그에 대한 게 아니라 나에 대한 것이다. 실망하지 않는 방법은 허상을 만들지 않는 것이다. 칸트식으로 말하면 내 이성을 게으르고 비겁한 상태로 두지 않는 것이다.
2018/02/19 14:16 2018/02/19 14:16

트랙백 주소 :: 이 글에는 트랙백을 보낼 수 없습니다